엔하계 위키/특징적 표현

문서 조회수 확인중...


이 문서는 나무위키의 이 토론에서 제목을 '엔하계 위키/특징적 표현'으로 정하기(으)로 합의되었습니다.
타 위키에서의 합의내용이 The Wiki에서 강제되지는 않지만 문서를 편집하실때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ㄱㄴㄷ순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신조어 문체의 종류
[ 보기 · 닫기 ]



예시 펼치기/숨기기

이 문서애초에 나무위키 암묵의 룰(...)에 따라[1]

엔하계 위키들에서 쓰는 엔하체저 문체는 해로운 문체다 믿으면 골룸.[2]로 작성되었습니다.[3][4][5](...) 취소선의 지옥[6] 내용 추가 바람. 나무위키의 취소선은 세계 제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일!! 이렇게 취소선을 많이 달아 '''{{{+5 가독성이 떨어지는(...) 경우가 많아

[1] 문체 문서를 보면 알겠지만(...) 모르겠는데. 나무위키에서는 이렇게 박스> 안, 또는 문서의 개요에 해당 문체(!)로 내용을 채우는게 암묵의 룰이다. 사실 딱 보면 아는데 설명이 必要韓紙?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더불어 이렇게 쓰잘데기 없는(...) 취소선과 몇 년은 지난 일본산(!) 유행어를 두고 두고(...) 우려먹는 경우가 많다(...) [2] 링크라서 그런 건지 모르겠지만 사실 볼드체로 작성되었다는게 함정(...) 볼드체인 거 다 보이는데[3] 이렇게 자잘한 평을 취소선으로 남기기도 한다. 설정-위키-취소선 보이기→숨기기로 숨길 수 있으니 참고하자. 근데 이러면 올바른 용도로 쓴 취소선까지 못 본다(...) [4] 여담으로 이렇게 주석을 주렁주렁 다는 것도 나무위키체에 포함된다.[5] 그런데 디시위키에는 정말 이런 틀이 있다. 백괴, 바다틀, 위백틀, 백괴나무틀도 있는 것은 (...). 이렇게 정보로 보이는 것들도 취소선에 넣는 경우도 많다.[6] 다만 참고삼아 사족 겸 뱀발동어반복 하지마여담을 하자면 이전 작성자가 최근에 취소선이 더 필요하다 적어놨던데 현재. 즉 지금 시점에서는 물론 사실이 아니다.
[* 쓸데없이 크고 아름다운 글씨로 강조하는 것도 그 예. 당장 서부간선도로 문서를 가 보자.--거기는 강조해도 싸다''' 천하의 개쌍놈들] 충격과 공포다 그지 깽깽이들아. 뱀발로 예시는 여백이 부족해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必要韓紙? 고만해 미친놈들아--

[각주]}}}

1. 개요
2. 전반적인 표현 경향
3. 특정 단어 사용
3.1. 개념명 확립
3.2. 번안 단어
3.3. 의미 변질
3.4. 기타


1. 개요


나무위키는 위키 중에 주관이 많이 들어가는 편이며 인터넷 문화가 많이 섞인 특징을 가졌기 때문에, 다른 사이트들과는 다른 나무위키만의 특징적인 표현이 많다.
문서 수는 85만을 돌파할 정도로 매우 많으며 많은 사람들이 작성했다는 특징에 따라 문서에 따라 다양한 암묵의 룰을 적용한 표현들이 사용되고 있다. 즉, 자신들이 쓰고 싶은 대로 써놓고 암묵의 룰이라고 우기는 경우가 있다.
주로 사용되는 문체는 사전에서 주로 쓰는 딱딱한 문체가 아니라 문어체와 구어체의 중간에 가깝고 특정한 문서 위주로 열람하는 경우 대다수의 문체가 비슷한 경우도 있다. 또한 공통적으로 자주 사용되는 표현적 경향이 있다. 또한 클래식 문서나 역사 문서에서처럼 나무위키에서 일반적으로 쓰이는 문체와는 전혀 다른 문체가 쓰이는 경우도 있다. 똑같은 나무위키 내에서도 작성자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는 리그베다 위키에서 물려받은 나무위키의 특징이다. 글의 재미를 북돋아주기도 하지만 나무위키 내에서만 통용되는 은어나 비속어도 많기 때문에 나무위키를 처음 접하는 이용자들이나 또 다른 사용자들에게 거부감을 줄 수도 있다. 특히 가독성과 정보 전달에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문서를 만들기 위해 문서명으로 사용할 제목을 정해야 하는데 단어의 개념 자체는 존재하나 개념을 지칭하는 단어가 존재하지 않는 경우 나무위키에서 만들어지기도 한다.
이 문서는 본래 '리그베다 위키/특징적 표현'이었던 게 '나무위키/리그베다 위키의 잔재'였다가 '나무위키/특징적 표현'이란 제목이 되었다. 바다위키가 생겨난 이후(이곳에는 '엔하체'로 되어 있다.)에는 토론 합의를 거쳐 '엔하계 위키/특징적 표현'이 되었다.
사실 이미 백괴사전에서 일찍이 나무위키의 전신인 엔하위키의 말투를 비꼬면서 비판한 적이 있었다.#
드디어 위키표현 및 위키러를 풍자하는 만화까지 등장했다.
이런 표현은 니코니코 대백과나 일본어 언사이클로피디아 등 일본 웹에서 유래한 경우가 많다. 또한 일본 웹이 아닌 한국 웹에서 유래한 경우에는 리그베다 위키의 편집이 자주 이루어졌던 2000년대 중후반~2010년대 초반의 인터넷 문화와 유행어·신조어로부터 유래한 경우가 많은 편이다.
엔하위키 → 리그베다위키 시절까지는 사용이 활발하였으나, 나무위키 시대에 들어오면서 탄압을 받기 시작하였다. 물론 오리위키, 바다위키, 새문위키, 알파위키등 엔하계 표현을 허용하는 위키들이 나무위키에 맞서 생겨났으나, 모두 허망하게 쓰러지고 말았다. 이제 엔하계 표현을 쓰는 사람은 어디로 가야할지 모르게 되었다.

2. 전반적인 표현 경향


엔하계 위키/특징적 표현/전반적인 표현 경향 참조.

3. 특정 단어 사용



3.1. 개념명 확립


일단 이 분류에 들어가 있다면 개그성 문서거나 독자연구 결과가 포함된 문서일 가능성이 높다.


3.2. 번안 단어


  • 전작빠
  • 포켓몬스터사기 캐릭터를 가리키는 초딩 포켓몬[厨ポケ]. - 사기 캐릭터라는 뜻을 알기 힘들 정도의 번역체 단어라는 지적을 받아들여 현재는 사기 포켓몬으로 한 번 더 번안되었다.
  • 혐한초딩 - 위쪽이나 이쪽이나, 일본어 원문에선 초딩이 아니라 중딩이다. 여기서 중딩은 구체적인 나이대가 아니라 "인터넷상에서 생각이 모자란 사람들"을 가리키는 말로, 한국의 초딩과 동일한 개념이다. 사실 일본 인터넷에서 '중딩[厨房]'이란 말이 한국의 '초딩'과 비슷한 의미로 쓰이는 것이, 일본의 초딩들은 순전히 한자를 읽지 못해서 인터넷을 하지 못하기 때문[4]일 뿐임을 감안하면, 꽤 훌륭한 번안의 예시.

3.3. 의미 변질


  • 검열삭제 - 에로하거나 대놓고 사용하기 민망한 단어를 대체할 때 사용. 대표적으로 섹스라는 단어를 대체할때 사용한다. 그런데 독자에게 최대한 직접적으로 정보를 전달하는 게 좋다는 점을 생각해보면 이 표현은 사실 위키에서 절대로 사용되지 않는게 좋은 표현이다.
  • 다만 - 본래 의미는 앞의 말을 받으면서 예외적 상황이나 조건을 덧붙이는 부사였지만, 시도때도 없이 다만, 다만, 다만 하면서 거의 but 에 가까운 용법으로 쓰이고 있다. MPOV와 유사한 방식으로, 뒷 서술이 앞 서술을 저격하기 위해 쓰는 부사이기도 하다. 그러나와 하지만 같은 부사는 직접적으로 앞 문장을 부정하는 것이기 때문에 비교적 유한 다만을 쓰게된것인데, 문제는 이런식으로 남발하다보니 정리를 안한 문서의 경우 한문단에 다만만 다섯개가 붙어있는 충공깽스러운 경우도 생긴다. 더 큰 문제는 한 소제목이나 같은 문단 안에 서로 서로를 반대하는 문장들이 구분없이 뒤섞이게 된다는 것.
  • 데꿀멍[5] - '비굴하게 굴데굴 멍 짖으며 빈다'라는 본래의 의미와 다르게 '처절하게 패배하여 아무 말도 하지 못한다'의 줄임표현으로 쓰이는 경우가 많다. 사실상 버로우와 동의어가 되었다. ex) "인증 뜨니까 아무 말도 못하고 데꿀멍타는구만" 본래 '일신의 안전을 위해 비굴하게 구는 짓'을 은유하는 표현임을 잊지 말자. 하지만 본래의 쓰임으로도 많이 쓰인다.
  • 수정펀치 - 원래는 기동전사 Z건담에서 카미유가 크와트로에게 날린 주먹을 뜻하는 정도의 단어로서 취급이 되었으나 어느새 악당의 얼굴에 주먹을 날려서 개과천선하게 만드는 의미로 변했다.[6]
  • 아기공룡 둘리/그 외의 인물 - "그 후 XXX의 모습을 본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로 링크되는 항목이 이 항목으로 리다이렉트되는 이유는 이 항목 내에 있는 램프의 노인에 대한 에피소드에서 나오는 "그 후로 램프 노인은 다시는 나타나지 않았답니다."의 마지막 장면 때문이다.
  • 이명 - 한국어 사전에도 있기는 한데 일반적인 쓰이는 이명이란 용어와는 상당한 거리가 있다. 별명 대용어 수준으로 쓰이지만 사실 별명보다는 조금 격이 높다.
  • 쟈포네스크 - 일빠의 고상한 표현으로 사용되었다. 원래는 순수한 미술 용어일 뿐이다. 그 사실이 리그베다 위키에서 지적된 이후로 현재는 점차적으로 와패니즈로 대체되어 가는 추세. 다만 리그베다 위키에서 변질된 것이 아닌 것은 확실하다. 90년대의 몇몇 게임 잡지에서는 종종 와패니즈의 의미로 자포네스크를 사용하였다.
  • 개새끼 해봐 - XXX의 욕을 해서 네가 빠가 아니란 것을 증명해 보라는 뜻이었지만 '다같이 XXX를 욕합시다'라는 사용예가 자주 보인다.
  • 니어:오토마타 - XXX에게 영광 있으라라는 문장에 리다이렉트된다.
  • 만죠메 쥰 - 밑바닥에는 더 밑바닥이 있는 법이다라는 문장에 리다이렉트된다.
  • 큐베 - 나와 계약해서 XXX가 되어줘 혹은 그러면 A는 B라고 불러야겠네라는 문장에 리다이렉트된다.
  • 흠좀무 - '흠 이게 사실이라면 좀 무섭군요'라는 뜻인데 '흠 (이게 사실이라니) 좀 무섭군요' 라는 뜻으로 더 많이 쓰인다.

3.4. 기타


  • X징징 - 징징의 최초 등록명. 불필요한 X가 사족처럼 붙으니까 그냥 징징을 쓰는 것보다 번거로울 것 같음에도 이상할 정도로 널리 애용되었다. 현재 시점에서는 문서 자체도 리다이렉트를 거쳐서 제거되었고, 나머지 잔당도 장기간의 교정 작업으로 점차 박멸되어 가는 추세이므로 슬슬 그만 놀려도 될 것 같은데...
  • 등장x물 - 문서를 서술할 때 '등장인물'이라고 써야 하는데 해당 문서가 인간이 아닌 경우 등장물/등장물 하는 식으로 해당 문서의 종을 나타내는 한자로 치환된다. 사실 문학 용어로서의 '인물'은 꼭 호모 사피엔스 사피엔스만 지칭하는게 아니라 인격을 가진 캐릭터 전반을 포괄하므로 굳이 치환할 필요는 없다. '등장인물'이라고 했을 때의 '인물(人物)'은 특별히 인간만이 아니라 인격을 가진, 의인화된 대상 전반을 포함하므로 굳이 이러한 용어를 사용할 필요가 없다. 동물이든 신이든 이종족이든 인공지능이든 작중에서 하나의 인격체로서 취급된다면 등장인물이라고 호칭할 수 있다.
  • 'XX이다.'/'XX한다.' 라고 써야 자연스러운 문장을 ''XX가 맞다'라고 쓰는 경우가 많다. 더욱이 개중에는 맞다문서에서 볼 수 있듯 '맞는다'로 써야할 것을 '맞다'로 잘못 쓰는 경우도 섞여 있다.
  • 아웃광주 - 원래 경기도 광주시가 핵심이고 처음에 아웃광주로 만들어진 문서이지만 일반화를 위해 표제가 저렇게 바뀌었다.
  • 서울산IC - 실제 도로표지판에 보면 (서)울산으로 표기되어 있어 문서 내에서는 저렇게 표기하였다.
  • 인면수심, 천하의 개쌍놈, 인간 쓰레기, 이 새끼는 사람 새끼가 아니다 - 흉악 범죄를 저지른 나쁜 인간, 악질 전쟁 범죄자, 독재자, 학살자들에게 적는 문장으로 링크를 거는 경우가 많다.
  • 허나 - 표준어가 아니고 그러하나나 그러나 등으로 써야 하지만 허나 거절한다 때문인지 자주 쓰이는 부사다.
  • 당신이 아는 ~가 맞다 - 서술하는 것이 사람들에게 잘 알려지고 유명한 것임을 알리기 위한 표현인데, 관련 지식이 아예 없는 사람이 보면 뭘 안다는 건지 애매한 표현.
  • ~는 덤 - 그냥 한줄만 적기엔 뭐하니 ~는 덤 식으로 추가했던 것이 굳어져서 관용어처럼 쓰인 것으로 추정.
  • ~하는 당신을 볼 수 있을/발견하게 될 것이다 - 그냥 '~하게 된다' 라고 해도 충분할 것을 나름 재미있게 만들고자 누군가가 썼던 말이 번진 것처럼 보이는데, 영어 'you find/see yourself' 의 직역이므로 써서는 안 된다.

[1] 특히 Fate 시리즈Fate/EXTRA CCC가 마지막 나스의 작품이라는 얘기까지 나왔었다. Fate/Grand Order로 복귀하기 전까지는….[2] A'는 A의 반대말 [3] 착각물 등.[4] 일본은 한자가 표음문자에 기본으로 섞여서 쓰이는 나라다.[5] 유행이 지난 유행어에도 포함.[6] 크와트로 : 이... 이것이 젊음인가 는 유명한 대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