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manle (r20180326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나무위키의 소유자
namu

umanle

-
1. 개요
3. 상세
4. 탈세 의혹

umanle의 사용자 문서
umanle의 부계정의 사용자 문서[1]

1. 개요


umanle은 나무위키 소유권 이전 사태 이후의 나무위키의 사측 운영진이며, 나무위키의 관리자/개발자/소유자이다. 2016년 5월 7일(PYT)부터 나무위키를 운영하는 파라과이 유한책임회사 umanle S.R.L.대외업무 담당자 아이디다. 질의응답으로 밝힌 바에 의하면 읽는 법은 '우만레'. 그전까지는 'uma'와 'nle'을 떼서 따로 읽은 '우마늘'로 많이 읽혔다.

2. namu와 동일인?


인수 사태 초기에는 일각에서는 umanle가 namu와 동일인물이며 단순히 닉네임 세탁을 하려는 게 아니냐고 주장했다.
닉네임을 거꾸로 하면 elnamu가 되는데, el은 에스파냐어(스페인어)의 단수 남성명사용 정관사로 쓰이기 때문에 번역하면 the namu 라는 뜻을 가진다. 이로 인해 그냥 namu의 바지사장이 아니냐는 의혹이 있었다. 위키 갤러리에서는 아예 '엘사장', '엘나무' 라고 부르는 중.
본인의 해명에 따르면 '나무'위키의 이름을 살리기 위한 것이라고 한다. 만약 진짜 namu의 바지사장이라면 굳이 이름을 비슷하게 만들어 힌트를 줄 이유는 없다고는 한다.
namu가 우만레의 관선 체제에 염증을 느끼고 알파위키를 설립한 걸 봐선 동일 인물이 아닐 개연성이 높다.

3. 상세


KST 기준, 2016년 5월 8일 새벽 2시 29분경, umanle S.R.L.이 나무위키를 인수했다는 공지를 올렸다. umanle는 사이트 외에 따로 커뮤니티 제도를 운용하고, 재정 투명성을 확보할 수단이 마련된 후 광고 시스템을 붙일 예정이라고 한다.
기존의 나무위키의 미국 서버를 파라과이 서버로 옮기고 나무위키는 파라과이 법률에 따라 운영하게 된다고 밝혔다. 파라과이 법률은 형법의 스페인어 원문저작권법의 영어 번역 참조.
2016년 5월 7일 08:00 (PYT)를 기점으로 namu.wiki, namuwikiusercontent.com 도메인, 사이트 구성 전체(the seed 엔진 라이선스, 디자인 등)를 인수하게 됐다고 하며 인수한 바로 그날 PPPPnamubot을 제외하고 namu를 포함한 기존 개발진 전부의 권한을 회수시켰으며 PPPP는 5월 14일에 인수인계를 끝내 가장 늦게 개발자 권한이 회수되었다. namubot은 운영상 필요해서 남겨놓은 듯. 자세한 내용은 나무위키 소유권 이전 사태 참조.
2016년 7월 1일에 나무위키 휴대폰 인증 논란이 벌어지면서 민선 운영진과 합의 없이 단독으로 사안을 결정, 공지했다.
2016년 8월 14일에는 노무현 반달을 보다 못해 직접 차단했다.
현재는 임시조치를 포함하여 활동량이 거의 전무하다.
관리자 nimda 권한 남용 사건이 벌어지자, 민선 운영진의 권한을 모두 폐지하고 관선이 나무위키를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자세한 내용은 나무위키 민선 운영진 폐지 논란 참조.

4. 탈세 의혹







이 문단은 나무위키의 이 토론에서 문단 존치(으)로 합의되었습니다.
타 위키에서의 합의내용이 The Wiki에서 강제되지는 않지만 문서를 편집하실때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모든 링크가 깨졌다.
2017년 3월 1일부터 나무라이브의 한 유저가 Hector Fabian Gonzalez Escobar가 실제 umanle 인지에 대한 의혹을 제기하였다.
그 후로, 동일 유저가 umanle S.R.L.페이퍼 컴퍼니 가능성, 그리고 Hector Fabian Gonzalez Escobar와 umanle S.R.L.에 합병된 회사인 Maria Basilia Gauto라는 회사의 설립자인 Maria Basilia Gauto가 파라과이 현지에서 이름만 빌려준 차명이사라고 추측하였다. 또한, umanle 본인은 사실 한국에 있고 탈세 등을 목적으로 파라과이에 페이퍼 컴퍼니를 설립 한 것이 아닌가 하는 추측을 지속적으로 제기하였고, 이 추측이 나무라이브 헤드와 여러 사이트에 퍼지게 되어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그리고 결국 파라과이 조세청의 자료를 조회하여 Hector Fabian Gonzalez Escobar가 파라과이인이라는 것을 증명했다.
Maria Basilia Gauto는 설립된 회사가 아니라 공증인이었으며 이 공증인의 사무실에 문의 메일을 보낸 결과 다음과 같은 답변을 얻을 수 있었다.
#
링크 깨짐.
한 유저가 관련 민원을 국세청외교부에 넣었다.#
링크 깨짐.
Datos Proveidos por la SET - Diciembre 2016(출처: www.hacienda.gov.py - 파라과이 재무부)
(해당 표의 DENOMINACION RAZON SOCIAL 리스트들 중 21715번에 "UMANLE SOCIEDAD DE RESPONSABILIDAD LIMITADA" 가 확실하게 표시되어 있다.)
파라과이 재무부 사이트에 있는 공식 자료에 따르면 확실하게 회사 자체는 실존한다. 다만 해당 자료는 어디까지나 회사의 존재만을 증명하는 "리스트"일 뿐이기 때문에 직원 수나 실소유주, 회사 규모 등의 자세한 사항이 전혀 없기에 의혹을 가질 수 있는 또 다른 근거가 된다.[2]
나무위키에 후이즈를 조회해본 결과 도메인 주소가 조세 피난처로 소문난 파나마로 나와있다 #
그리고 해당 증거를 악용해서 반달을 하는 나무위키혁명본부와, 이 논란에 편승한 탈세 반달 등이 생겨나기 시작했다.

[1] 사용하지 않는다.[2] 해당 표에 명기된 날짜는 회사 설립일과 관련이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