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의 날 (r20190312판)

문서 조회수 확인중...

파일:external/sstatic.naver.net/2010062414210934385.jpg
1. 개요
2. 역사
3. 행사
3.1. 종목
4. 기타


1. 개요


대한민국기념일. 과학기술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모든 국민생활의 과학화를 촉진하기 위해 제정한 날. 매년 4월 21일이다.
학교대사전에 따르면 학기 초 잘 노는 학생들을 혹사시키는 날이라고도 한다. 공돌이 꿈나무들의 자아 실현의 장이라 카더라

2. 역사


원래 한국 최초의 과학의 날은 일제강점기인 1934년 4월 19일로, 과학의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일깨워 주기 위해 당시 과학대중화운동단체였던 '발명학회'가 과학기술 지식의 보급과 계몽, 미신타파, 문맹퇴치 등 생활의 과학화를 위해 세계 최고의 과학자로 여기던 찰스 로버트 다윈(Charles Robert Darwin)이 죽은 지 50주년이 되는 해인 1934년 다윈의 기일(忌日)이었던 4월 19일을 기념하여 '과학 데이'를 정하고 과학기술보급 행사를 개최했다.[1] 1938년까지 5회에 걸쳐 행해졌는데 김용관 등의 과학기술자들을 주축으로 하여 여운형·주요한·이인 등 각계의 민족지도급인사들이 참여하고 조선일보, 동아일보 등의 언론이 지원하여 범민족적이고 대규모적인 행사를 진행하였다.
그러나 일제의 탄압으로 이 행사의 지도자인 김용관(金容瓘)이 투옥됨으로써 더 이상 행사를 계속하지 못하다가, 1967년 4월 21일 과학기술처(現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발족을 기념하는 의미에서 매년 4월 21일을 '과학의 날'로 정하였다.
현재의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구 과학기술부와 구 정보통신부의 업무를 겸하고 있기 때문에 과학의 날 행사는 정보통신의 날[2] 행사와 같이 치르고 있다.

3. 행사


해마다 '과학의 날'에는 과학기술진흥에 힘써온 과학기술계 유공자들을 표창하는데 과학상·기술상·기능상·봉사상 등 4개의 대통령상이 대상으로 수여된다. 또한 '과학의 날'을 전후하여 '과학주간'과 '과학의 달'을 선포하고 다채로운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이 행사의 일환으로 각 연구기관의 일반견학, 대중과학강연회, 학회의 학술모임 등이 열리고 있다.
지방에서는 각 학교별로 우수 과학 어린이·교사에 대한 미래창조과학부장관 표창, 과학실습 및 각종 과학경진대회, 과학 강연회 등을 개최하며, 그밖에 전국적으로 모형항공기 공작대회, 기계과학 공작대회, 전자과학 실험대회를 비롯해 대학 우수연구센터 개방, 기상관서 및 천문대 개방, 학술 세미나, 올해의 과학기자상 시상식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벌이기도 한다.

3.1. 종목



4. 기타


파일:external/pbs.twimg.com/Cf07eEUUEAEqE5B.jpg
어느 학교의 가정통신문에서 이 항목을 발췌한듯하다.

[1] 사실 이런 운동은 한국만의 일이 아니었다. 일본, 중국 등 많은 나라가 과학을 국력상승의 수단으로서 장려하였고, 중국도 5.4운동 이후 과학데이와 비슷한 행사를 치렀다.[2] 다음날인 4월 22일이다.

분류